[일본] 다이토켄타쿠, 2022년 가나가와현 행복도 가장 높은 역 1위는 미나토미라이역
민서연 기자
2022-10-15
일본 대형부동산기업인 다이토켄타쿠(大東建託)에 따르면 2022년 가나가와현(神奈川県)에서 행복도가 가장 높은 역 1위는 미나토미라이역(みなとみらい駅)이다. 역 주변 지역에 대한 거주자 행복도를 조사한 결과이다.

이번 가나가와현 '거리의 행복도 역 순위(街の幸福度 ?ランキング)'에서 1위를 차지한 미나토미라이역은 요코하마시 니시구에 위치한다.

미나토미라이역은 사쿠라키초와 요코하마역 주변 재개발로 성립된 요코하마 도심에 위치해 편한 이동성이 높게 평가됐다. 구획 구분이 명확해 주변 환경이 청결하고 주택가 외에 상업시설이 많아 좋은 평가를 받았다.

그 다음 상위 10위까지는 △2위 쓰즈키후레아이노오카역 △3위 가타야마역 △4위 구게누마카이간역 △5위 노켄다이역 △6위 모토마치·주카가이역 △7위 센터 미나미역 △8위 신오쓰역 △9위 다나역 △10위 즈시시 에리아역이다.

해당사는 2019년부터 2022년까지 과거 최대 규모의 거주만족도조사를 통해 '좋은 도심네트워크 랭킹 2022년(いい部屋ネット 街の住みここちランキング2022)'도 발표한 바 있다.

▲다이토켄타쿠(大東建託)가 분양하는 주택 이미지[출처=다이토겐타쿠 홈페이지]
저작권자 © 파랑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산업동향 분류 내의 이전기사